425 11 10
  View Articles
Name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Subject  
   2 왜곡된 한민족사의 현주소와 이를 개혁하자고 절규하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안중근 의사의 생애와 박정희의 실체 http://blog.naver.com/nada5582/10076954018


전두환 독재 대통령? 1980년 8월6일 롯데호텔에서「국가와 민족의 장래를 위한 조찬 기도회」가 열렸다. 사회에 문만필 목사, 설교에 한경직 목사, 기도에 정진경 조향록 김지길 목사와 김인득 장로가 맡았다. 정진경 목사는 전두환 상임위원장을 위해『이 어려운 시기에 막중?직책을 맡아서 사회 구석구석에 존재하는 악을 제거하고 정화할 수 있게 해준 데 대해 감사한다.』고 기도했다.
이 기도회 는 KBS와 MBC를 통해 현장중계와 다음날 두번 에 걸쳐 녹화 중계 됐으며, 신군부 권의 서막을 열어준 집회로 평가되고 있다. 이밖에 김 준곤 신현균 김신명 김창인 지원상 이봉성  유흥묵 장성칠 박정근 김용도 김종식 목사와 최태섭 장로 등이 참석했다.



대나무: 순복음 교회 조용기 목사 놈도 아침 조찬기도회에서 고 전두환 축복 기도를 해 준 놈이다. 하늘에서 낳 자식이라고 참으로 더러운 놈들이 모두 목사 놈들이다. -[10/26-19:32]-


이 때에 불교계는 송월주 조계종 총무원장이 전두환 군부독재의 집권에 협력을 거부한 보복으로 1980년 10월 27일 전국의 사찰이 총칼을 든 무장 계엄군의 군화발에 짓밟히는 소위『10. 27 법난(法難)』의 참혹하고도 혹독한 수모를 겪는다. 그리고 강제로 송월주 조계종 총무원장을 축출한 전두환 신군부는 서의현을 총무원장으로 만들어『신군부 괴뢰 조계종 총무원』체재를 출범시켜 독재권력의 하수인으로 삼았고, 서의현은 독재 권력에 기생하여 7 ∼ 8년 간 부귀영화를 누리는 등 불교계는 조선왕조 시대에 버금가는 탄압과 오욕으로 점철된 고난과 인고의 세월을 보낸다.

기독교인들처럼 시류에 신속하게 영합하여 독재자에게 아부하지 못하고 멍청하게 민주정의 수호의 의지를 천명한 대가로 혹독한 보복을 받은 것이다. http://blog.naver.com/nada5582/10051156045  


그 후 노태우에게 정권을 물려주고 궁지에 몰린 전두환은 유배지를 물색하다가 결국은 불교사찰 설악산 백담사로 갈 수밖에 없었다. 전두환에게 아부하며 그의 집권을 적극 도왔고 그 반대급부로 달콤한 열매를 따먹었던 기독교는 심심산골의 기도원 방 한 칸을 그의 유배지로 제공할만한 능력이 없어서였던가? 아니다. 기독교의 입장에서 볼때에 이미 그는 이용가치를 상실한 거렁뱅이 양아치였던 것이다.
결국 그는 전 날에 군화발로 짓밟아 탄압하였던 불교계에 몸을 의탁할 수밖에 없었던 것이니 이게 바로 역사의 아이러니라 할 것이다. 과거와 현재 http://blog.naver.com/nada5582/10068441702


김영삼 장로 대통령? 경제정책의 실패로 외환위기를 초래, 모라토리움(국가 부도사태) 직전까지 국가경제를 추락하도록 함으로써 대한민국을 국제통화기금의 경제신탁통치받도록하는 수모를 겪게 하였으니 바로 IMF 사태이다. 이로써, 대한민국은 유사이래 가장 처참한 경제적 상처를 입고, 수백만명의 신용불량자가 채권자들에게 지금도 시달리고 있으며, 수십만 가정의 이혼 등에 따른 가정파괴와 지금까지도 늙으신 할아버지 할머니가 손자를 키우는 조손가정의 발생, 수만명의 노숙자가 전국 열차역, 터미널, 지하철역 등에서 방황하고 있는 참상, 등등의 후유증이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다. 개독들은 똑바로 깨달아라 ! http://www.antichrist.or.kr 파일받기 파일받기 ☆  



왜나라당 댓글알바 양성의 실체 http://blog.naver.com/anlichol/150048463638 ☆ 한나라당?


대한민국, 이렇게 된 것은 결국 바로 썩은 역사를 청산하지 않은 탓입니다.







"너희도 만일 피가 있고 뼈가 있다면 반드시 조선을 위하여 용감한 투사가 되어라.
태극의 깃발을 높이 드날리고 나의 빈 무덤 앞에 찾아와 한 잔 술을 부어 놓으라…"


일본의 한반도 강점기에 일제의 간담을 서늘케 했던 매헌 윤봉길 의사가 '훙커우(虹口)의거' 이틀 전 거사장소를 답사한 뒤 두 아들 모순과 담에게 유언으로 남긴 시의 일부다.



"(윤봉길) 너희도 만일 피가 있고 뼈가 있다면 http://blog.naver.com/nada5582/10070476683


반드시 조선을 위하여 용감한 투사가 되어라" 윤봉길 [尹奉吉, 1908.6.21 ~ 1932.12.19]



김구 [金九, 1876.7.11 ~ 1949.6.26], 안창호 [安昌浩, 1878.11.9 ~ 1938.3.10], 유관순 [柳寬順, 11920.9.28 ~ 902.12.16], 김좌진 [金佐鎭, 1889.11.24(음) ~ 1930.1.24] 조선총독부 듣보잡 김두한과의 관계 믿습니까? http://blog.daum.net/day411/11644641 대한민국의 현실 뼈속깊이 잊지 말아요~




민족문제연구소(인권*평화*미래)   http://www.minjok.or.kr/kimson/home/minjok/index.php   


친일인명사전이란?  구한말이래 일제강점기에 일제의 한반도 침략을 지지, 찬양하고 민족의 독립을 방해 혹은 지연시키며 각종 수탈행위와 강제동원에 앞장서는 등으로 일제의 식민통치와 침략전쟁에 협력한 자들의 행적을 기록한 인물사전이다.


친일인명사전 배반의 역사를 뚫고 정의와 미래를 향해 힘차게 날자...  




피라미드를 만드는데 도움을 준 것이 마늘이다? http://www.dailian.co.kr/news/n_view.html?id=35981&page=1&listpage=/news/n_list.html&kind=tot&keys=



지구문명의 새로운 발견인가 ? 부도지(符都誌)의 마고성(麻姑城)추정 피라미드 러시아 고고학자 발견, 오키나와 해저의 피라미드 http://kimzzz.com.ne.kr/ugk/ynac.htm , 페루 쿠스코 유적(계단의 모양), 보스니아에서 유럽 최초 피라미드 발굴 작업 '학계흥분' / 초기 콘크리트 건축물( 그는 두 개의 건축물이 동서남북의 방위에 맞춰 정확히 정열돼 있으며 두 개의 건축물 중 하나는 태양을, 다른 하나는 달을 상징한다는 점 등에서 최근 멕시코시티서 에서도 '대형 피라미드' 에서 발견된 서기 200년경의 피라미드와 유사하다고 말해 학계를 흥분시켰다) http://blog.daum.net/sabul358/3997763



영국의 스톤헨지가 들어가면 한반도의 고인돌은....전세계의 대부분 고인돌이 이땅에 있는데...
http://kr.search.yahoo.com/search?p=세계7대불가사의&fr=kr-pop_click_topics
스톤헨지는 cl-36으로 측정결과 10000년이 넘은 거라던데요,,ㆀ
한반도에 있는 고인돌은 그 측정을 했다는 소릴 못들어 봤지만 흔히등 말하는걸 들어보면,,,ㅡ;;;



"세계역사문화연 "단군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소호금천씨(少昊金天氏) = 김해김씨이다.
http://www.breaknews.com/new/sub_read.html?uid=37007§ion=section9§ion2=



소호금천(少昊金天)은 한민족의 시조이다. http://blog.naver.com/nada5582/10078727705

진나라, 진한, 신라, 흉노 등등의 시조이며, 동이의 신이라 일컫는 소호금천(少昊金天)은 단군(단칸)들,치우이상으로 한민족의 중요한 시조중의 하나이다.

신라가 여섯 가야를 통일해버렸죠. 그리곤 세를 넓혀 고구려, 백제와 맞장을 뜨려하죠.

중국의 진(秦)나라가 여섯 나라(楚,趙,韓,魏,燕,齊)통일하고 비로소 황제가 되여 동이제국과 붙어보려 하죠. 중국 명나라 시대에 남방에 남소륙국(南詔六國)이 있었죠. 명나라 역시 이 여섯나라를 통일해 버립니다. 이 남소륙국이 후날 대리(大黎)--》대례(大禮)--》대리(大理)국이 됩니다. 김용의 무협소설에 자주 등장하는 단씨(段氏)의 대리국이죠. 이 대리국이 명나라에 먹힙니다. 너무나 많은 여섯나라가 자기절로 통일봇하고 타국에 병합되네요.

일본의 간무천황을 셋으로 쪼개서 력사의 상한선을 올린것처럼 이 역시도 하나의 력사를 쪼개어 저희들의 입맛에 맞게 재분배 한것이 아닌지...

어쩌면 소위 중국의 춘추칠웅의 력사가 신라와 여섯가야의 력사일지도 모르죠.

그리고 중국에서 고대 로마를 서진(西秦)이라고 합니다. 그러면 진시황의 진은 자연스레 동진이 되죠.로마가 진짜 서양인들의 나라가 맞는지. 로마에 카이자르, 혹은 케자르라 부르는 황제가 있죠. 년대가 어떻게 되는지는 몰라도 티벳에는 그들이 아주 자랑스레 여기는 게자르 중국식 발음으로는 거싸얼이라는 왕이 있습니다.

현실은 한국에선 거의 조상대접 못받고있는거같다... 일반인중 소호금천(少昊金天)을 아는사람이 몇명이나 될까... 지구라트와 피라미드
http://blog.naver.com/nada5582/10077976866



고인돌, 전세계 고인돌 70%가 한반도, 만주에 ☆ http://blog.naver.com/nada5582/10078715169


고인돌 별자리-고인돌에 뚫린 구멍은 아무렇게나 뚫은 게 아니라 현대 과학자들도 놀랄 정도로 정확한 별자리 지도로 우리가 5천년 전부터 천문 관측을 한 증거라고 합니다.



中 진시황릉서 2200년 전 서양인 유골 발견, 병마용은 진시황의 것이 아니다? 1984년 당시 시안대학 고고학과 주임교수었던 천징웬은 학술잡지, 대자연탐구, 겨울호에서 "병마용의 주인은 진시황이 아니다. 라고 주장하는 논문을 발표해 중국천하를 깜짝 놀라게 했다. "병마용이 진시황릉의 일부라는 것을 증명해주는 결정적 문헌자료는 아직까지 발견못했다." "병마용에서 출토된 병기의 대부분은 청동기인데, 이것은 철제무기를 보편적으로 널리 사용하던 진시황 당시의 야금기술 수준과 부합하지 않는다“



전 북경대 화춘구교수(당시62세)는 "진시왕은 동이족이었고, 유적은 모두 동이족 유적임을 확인하였다" 삼우선생을 만나서, "중국대륙에서 우리 화하족 역사는 천년이 안된다. 중국역사 4천년중에 조선(단조선)의 역사가 3분의 2가 넘으니 중국역사는 동이족의 역사다" 라고 하면서, "당국은 역사조작을 하려 하는데 그것은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는 행위이다." 라고 말한 사실이 육성 녹음되어 있습니다.

유교, 불교, 도교, 기독교 모두 동이 유산이다... 민족사상의 원형 "홍익인간(弘益人間)"
상투는 동이족만의 문화이며... 이러한 사실?밝혀진 진시황릉과 시안의 피리미드들은 모두 발굴중단 된채 지금까지 유지되고 있다. http://blog.naver.com/nada5582/10078588294



깨달음이란 ‘모든 것은 마음먹기에 달려 있다 http://blog.naver.com/nada5582/10081658354



미국영화-아바타(Avatar) SF, 모험, 액션, 전쟁, 3D영화로 (감독 제임스 카메론 출연 샘 워싱턴, 조 샐다나, 시고니 위버, 스티븐 랭 제작 2009 미국) 외화응행 신기록 중이다.


아바타(Avatar)엔딩곡 http://www.youtube.com 동영상 Leona Lewis - I See You - Today Show



(인디언=아바타) 아 ~ 그들은 누구인가? 역사의 진실은? 식민지 약탈을 위한 배에는 인간을 특권적인 존재로 창조하신 신의 충실한 성직자들이 항상 타고 있었다는 것 또한 우리는 잘 알고 있다.
그들은 끔직한 식适?/FONT> '개척'
을 자신의 신의 위대한 능력 아래 다른 인민들을 '개종' 시키는 선교로 정당화했을 뿐만 아니라, 스스로 직접 나서서 식민지인들을 착취하고 노예로 삼았으며 강탈하고 살육했다. 미국인들이 300여년간 아메리카 인디언들은 한민족 (말갈,몽골족등 동이반점) 1억명의 원래주인 원주민을 무차별 학살하고 땅을 빼앗은 도둑들이죠, 일부 사례를 소개한 책 :『Bury my heart at wounded knee』(나무심는사람 출판) 백인들이 지난 300년간 학살한 인디언의 숫자라 합니다. 백인이 학살을 자행할때 엉덩이를 벗겨 보이는 푸른반점이 그 구별수단이었다고 합니다. 아 ~ 그들은 누구인가? (1) (논평/백산) 다시 읽어 보는 '시애틀 추장의 편지' (2) (기사) 멕시코에서 발견된 상형문자  = "치우" (3) 인디언의 "도덕경" = 우리와 같다 (4) 인디언 사진 : 피라미드/거주지/절구/지게... 우리역사의 비밀 잊지 말아요~★ http://blog.naver.com/nada5582/10077982830



미국이 신의 축복을 받았다고 주장하는 개신교인들은 한 번 봐주시길... 믿습니까 믿습니까~

기독교 역사왜곡의 실체 확인 http://blog.naver.com/nada5582/10076891590  



위키백과 : 2004년 9월《다빈치 코드》국내 번역본 출간과 2006년《다빈치 코드》영화 상영에 반대를 제기한 기독교 단체들과 표현의 자유와 신성모독 문제를 놓고 한동안 논쟁과 갈등이 되기도 하였다.

[3] [4] [5] [6] [7] [8] [9] [10] [출처 필요]  일부 개신교 목사들이 단군왕검 상의 파손행위와 불상파괴



아마존판 `스톤 헨지' 발견 고대문명의 흔적은 시간이 흐를수록 발견되고.....일만년 천손민족의 명문기록을 가진 민족은 오로지 우리뿐이니.... http://blog.naver.com/nada5582/10076889408


인류역사에 대한 도전- 바다에 잠겨있는 고대 유적 모두를 증빙할 測?없지만 '한인-한웅-단군' 시대를 이해하려면 일만년전 지구역사에도 관심을 가져야 해결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일반 백성들도 건국신화를 전부 알고 있었다.”  바로 이 부분이 작금 대한민국의 현실과 비교하여 아쉬운 점입니다. 후세 역사가들은 작금의 대한민국에 대해서 이렇게 쓰겠지요.  “일반 백성들도 기독경(성경)에 나오는 타민족(제후국인지도 모르고)의 신화를 전부 알고 있었으나, 고대사에 나오는 자기 민족의 신화는 모르는 사람이 부지기수였다.”  
















조선 건국이래로 600년동안 우리는

권력에 맞서서 권력을 한번도 바꿔보지 못했습니다.

비록 그것이 정의라 할지라도

비록 그것이 진리라 할지라도

권력이 싫어하는 말을 했던 사람은

또는 진리를 내세워서

권력에 저항했던 사람들은 전부 죽임을 당했습니다.

그 자손들까지도 멸문지화를 당하고 패가망신 했습니다.

600년 동안 한국에서 부귀영화를 누리고자하는 사람은

모두 권력에 줄을 서서

손바닥을 비비고 머리를 조아려야 했습니다.

그저 밥이나 먹고 살고 싶으면,

세상에서 어떤 부정이 저질러져도,

어떤 불의가 눈앞에서 벌어지고 있어도,

강자가 부당하게 약자를 짓밟고 있어도,

모른척하고 고개 숙이고 외면했어?

눈 감고 귀를 막고

비굴한 삶을 사는 사람만이

목숨을 부지하면서 밥이라도 먹고 살수 있었던

우리 600년의 역사

제 어머니가 제게 남겨 주셨던

제 가훈은

"야 이놈아 諸?돌이 정 맞는다

계란으로 바위치기다

바람 부는대로 물결치는대로

눈치 보면서 살아라!"

80년대

시위하다가 감옥간 우리의

정의롭고 혈기 넘치는 우리 젊은 아이들에게

그 어머니들이 간곡히 간곡히 타일렀던

그들의 가훈 역시

"야 이놈아 계란으로 바위 치기다 그만둬라

너는 뒤로 빠져라"

이 비겁한 교훈을 가르쳐야 했던

우리 600년의 역사

이 역사를 청산해야 합니다

권력에 맞서서 당당하게 권력을 한번 쟁취하는

우리의 역사가 이루어져야만이

이제 비로소 우리의 젊은이들이 떳떳하게 정의를 이야기 할 수 있고,

떳떳하게 불의에 맞설 수 있는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낼 수 있다!




당신에게 투표하지는 않았지만..

당신의 모든 정책을 지지하지는 않지만..

당신을 사랑하고 존경합니다.

당신을 잊지 않겠습니다...

편히 가시길 바랍니다...










































"천명의 적이 나를 불행하게 할지라도 한명의 참된 벗은 우리를 행복하게 한다."



출처 : 미르의전설 님




 no 
 subject 
 name 
 date 
hit
65
 900년 고구려제국의 핵심강역은 어디? 우리 역사의 진실은 국사책과는 전혀 다르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안원전
2008/03/21 6638
64
 900년 고구려제국의 핵심강역은 어디? -국사책과는 전혀 다르다 [1]

안원전
2008/02/28 5392
63
 65주년 반민족행위처벌법제정(반민특위) 기념식 열린다

안원전
2013/09/23 4106
62
 2004년도에 있었던일! -이병도 제자들이 모의를 한다.

안원전
2017/09/02 10907

 2 왜곡된 한민족사의 현주소와 이를 개혁하자고 절규하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안원전
2010/04/22 4340
60
 1300년전 ‘지하궁전’ 열까 말까

안원전
2006/08/04 6816
59
 -[특집]세계제국-동북공정과 간도 그리고 통일의 대세! [1]

안원전
2006/01/27 12834
*
 *왜(倭), 한국인들의 이름 [5]

안원전
2005/08/03 21912
57
 *예수는 신화다(시중 절판파일) PDF파일

안원전
2008/09/24 6484
56
 (崔在仁) 國立서울大 盧泰敦 敎授 著書인 '檀君과 古朝鮮史'의 問題點을 批判한다

안원전
2007/04/01 6425
55
 (홍보물) 일만년 천손민족의 역사 [76]

안원전
2007/04/01 6305
*
 (호소문) 정부는 상고사에 대한 입장을 확실히 하라 (송준희) [415]

안원전
2005/09/25 17843
53
 (학계 진동시킨 한 사학자의 10년 추적 논문)“중국에 또 하나의 백제 있었다” -안영배 동아일보 신동아부 기자

안원전
2015/05/11 3121
52
 (프랑스)민족 반역자~ 친일파들은.. 이렇게 처벌된다

안원전
2016/03/04 3022
51
 (출간환영/송종성) 삼국사기 초기기록(무서운 책입니다) [7]

안원전
2007/05/23 6042
50
 (중국 학자 양만연) 한국 문화와 중국 초나라 문화의 연관성 탐구 (치우=묘민/초나라) [471]

안원전
2005/07/27 17250
49
 (자료공개) "극동 猶태자치공화국" 정신 바짝 차리세요!(송준희Coo2.net) [1]

안원전
2009/08/30 4371
48
 (우실하) 중국의 역사관련 공정의 최종관 '요하문명론 [2]

안원전
2007/04/01 6194
47
 (실제상황) 법관과 박시인 박사와의 문답 / '신문사설도 못읽는 한자실력 가지고..(송준희) [5]

안원전
2006/03/04 6574
46
 (신동아 9월호) 한단고기/유불선에 능통했던 이암 [229]

안원전
2007/09/10 12803
45
 (신동아 2004년 2월호)중국사료에 나타난 동이 고조선의 실체 [1]

안원전
2006/11/04 5929
44
 (송호수) 민족사료는 다 위서냐 ? (1) 송준희 [31]

안원전
2006/08/01 7577
43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2

안원전
2010/08/24 4743
42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1

안원전
2010/08/24 5438
41
비밀글입니다 (구) 홈페이지 소개글(기록용)

안원전
2003/08/04 4011
40
 (1일요청자료/집중조명) 당태종이 연개소문과 산동성에서 전쟁을 하여 패배하다 ! [4]

안원전
2007/04/01 6380
39
비밀글입니다  환생의 라이라 [1]

안원전
2002/01/12 7532
38
  프리메이슨서양사15(안원전의21세기 담론중) [2]

안원전
2003/10/22 19880
37
  켈트신화의 전쟁신이며 가장 높은 天神 치우에 대한 노르딕 전승-고대 독일방언으로는 '찌우', 전승켈트어로는 '티우'/Tiw Tuesday는 바로 Tiw's day에서 유래 [323]

안원전
2006/11/21 8120
36
  최근채널소식, 북극너머 지구속비행일지(미펜타곤극비문서)-2

안원전
2002/01/12 7672
35
  진시황 만리장성의 비밀& 고죽국 왕자 백이.숙제와 강태공의 만남

안원전
2010/05/29 5070
34
  정용석, 훈민정음 창제의 비밀

안원전
2006/11/12 6820
33
  인류의 시원사상인 桓易에 관한 연구

안원전
2015/04/24 2787
32
  이병도 및 자칭 사학 전문가들의 망론광설(亡論狂說) 203가지(Coo2.net 송준희) [9]

안원전
2009/08/30 4309
31
  이것이 적봉유역에서 발견된 <배달국, 고조선 유적>이다

안원전
2006/11/06 7259
30
  송준희(사극우려 ①) "해모수에서 고주몽까지 - 고주몽은 해모수의 아들인가? /서론"

안원전
2006/08/29 6855
29
  서방족과 황제 헌원 [1]

안원전
2007/03/15 6389
28
비밀글입니다  보병궁의 성약-Aquarian Gospel of Jesus the Christ [2]

안원전
2002/01/13 12884
27
  동영상 특강 '우리역사의 줄기' [1]

안원전
2006/02/16 6208
26
  고조선 심장부를 가다 [1]

안원전
2008/08/22 5237
[1][2][3][4][5][6][7][8][9] 10 ..[11]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tyx

?/t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