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823 , PAGE : 4 / 28 , CONNECT : 0 회원가입 로그인
   안원전
   http://www.cheramia.net
   " 물고기에서 배우는 지혜"




" 물고기에서 배우는 지혜"

용두산
  



        
" 물고기에서 배우는 지혜"

책을 읽다 두가지 물고기에서 배움을 느껴
자녀들에게 얘기해 주거나 카톡으로 복사해
보내주고 읽어보게 하면 뭔가를 느끼지 않겠나 생각해 올려 봅니다

첫번째 물고기는 깊은 바다에서 사는 연어입니다.
哈鱼(d?m?h?y?) 연어

어미연어는 알을 낳은 후, 한 쪽을 지키고 앉아 있게 되는데, 이는 갓 부화되어 나온 새끼들이 아직 먹이를 찾을 줄 몰라,
어미의 살코기에 의존해 성장할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어미연어는 극심한 고통을 참아내며, 새끼들이 맘껏 자신의 살을 뜯어먹게 내버려 둡니다.

새끼들은 그렇게 성장하고, 어미는 결국 뼈만 남게 되어가며,
소리없이 세상의 가장 위대한 모성애를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그래서 연어를 "모성애의 물고기" 라고 합니다.

두번째는 미산호의 가물치입니다

전해지는 바에 따르면
이 물고기는 알을 낳은 후 바로 실명을 하여 먹이를 찾을 수 없어 그저 배고픔을 참는 수 밖에 없다고 하는데
부화되어 나온 수천마리의 새끼들이 천부적으로 이를 깨닫고는 어미가 굶어 죽는 것을 볼 수 없어
한마리씩 자진하여 어미 입으로 들어가 어미의 굶주린 배를 채워준다고 합니다.

그렇게 새끼들의 희생에 의존하다
시간이 지나 어미가 눈을 뜰 때 쯤이면
남은 새끼의 양은 십분의 일 조차도 안된다고 하며, 대부분은 자신의 어린 생명을 어미를 위해 희생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가물치를 "효자 물고기" 라 합니다.

이 물고기들을 보면서 나를 돌아봅니다
살아가면서 우린 모두 이 두가지 역할을 다 하게 되죠. 잘하고 계시는 분도 많으시겠지만 부모로서 자식으로서 이 물고기들보다 잘하고 있는지 반성이 되는군요.

특히 연어같은 모성애는 있으면서 가물치 같은 효심은 가지고 있지 못한 자식이 아닌가 깊이 반성하게 됩니다.

부모에게 하는만큼 자식에게 돌려 받는다고 하던가요..

년초를 맞아 부모에게 좀 더 나은 자식
자식들에게 좀 더 자랑스런 부모가 되어 보려는
생각을 해 봅니다

  

  
  






733    조금 덜 찾을 때 나누십시오   안원전    2016/01/28  1910
732    나 하나 달라진다고 세상이 바뀌겠냐고   안원전    2016/01/28  1790
731    러시아, 러시아인을 이해할 수 있는 유머 13선   안원전    2016/01/27  1890
730    무당벌레를 보디가드로 고용하는 말벌   안원전    2016/01/17  4695
   " 물고기에서 배우는 지혜"   안원전    2016/01/17  1731
728    털면 저절로 털려요!   안원전    2016/01/14  1784
727    '이보시게, 우리네인생' (동영상)   안원전    2016/01/08  1747
726    [건강]참기름구강법- 돈 안들이고 고질병 치료   안원전    2016/01/07  2046
725    老馬之智 : 늙은 말의 지혜.   안원전    2016/01/07  2033
724    '세계를 감동 시킨 이야기' 모가디슈의 소년   안원전    2016/01/05  1631
723    대한민국 전 세대에 걸쳐 걸려 있는 집단최면   안원전    2016/01/01  1865
722    생로병사의 비밀 발을 자극하라   안원전    2015/12/31  1674
721    빈공간   안원전    2015/12/31  1697
720    연필로 그린 겨울 풍경 작품-그루지야(Georgia)출신 Guram Dolenjashvili   안원전    2015/12/31  1902
719    우분트 (UBUNTU)   안원전    2015/12/31  1880
718    죽고 죽이는 살벌한 전투 속…크리스마스의 기적   안원전    2015/12/25  2792
717    명화 까뜨린느 드뇌브의 <마지막 열차>   안원전    2015/12/21  1659
716     빠뜨리샤 까스, 몽메까뫄 이하   안원전    2015/12/20  1822
715    빈공간   안원전    2015/12/19  1827
714    제목 : 어느 작가의 인생 교훈   안원전    2015/12/19  1860
713    바다 괴물 개 삼키는 영상   안원전    2015/12/18  1712
712    우리나라 성씨 인구수 [9]   안원전    2015/12/16  3032
711    홍사중의 一筆揮之   안원전    2015/12/16  1866
710    빈공간   안원전    2015/12/15  1810
709    한 잔의 우유-하워드 켈리박사   안원전    2015/12/08  1945
708    ♣세계에서 가장 가난한 대통령♣   안원전    2015/12/08  1940
707    판사의 현명한 판결   안원전    2015/12/08  1792
706    영웅들의 지혜   안원전    2015/12/08  1901
705     [역사에서 배우는 부자들의 철학] 우당 이회영 선생과 6형제   안원전    2015/12/07  2615
704    독립운동가 이회영 가문   안원전    2015/12/06  4278
[1][2][3] 4 [5][6][7][8][9][10]..[28]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Cheram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