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21세기담론-세상을 본다 미래를 본다 :::


  Total : 463, 9 / 14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제 목    담론164.동이족 신농씨는 이곳 호북 수현에서 태어나, 하남(河南) 회양(淮陽)에 도읍을 정하고, 산동반도 곡부로 천도해서, 호남(湖南) 차릉(茶陵)에서 죽었고, 배달국 동이 조상 태호복희씨는 바로 오나라 서북쪽인 사천성에 있었으니




다시 말하거니와 「桓檀古記」『太白逸史』에 의하면 소전(少典)은 소호(少 )와 함께 고시(高矢)씨의 방계자손이라 했으니 곧 태호 복희의 후손이며 치우천황의 후손이다.

복희의 후손들인 풍(風)씨들이 세운 나라가 바로 「춘추」에 보이고 있는 임(壬)국, 숙(宿)국, 수구(須句)국, 전유( 臾)국이다. 이 나라들의 위치를 보여주는 기록은 「산해경(山海經)」 <해내동경>에 인두용신(人頭龍神)의 뇌신(雷神)인 이들이 오(吳) 땅의 서쪽에 있다고 밝히고 있다.
*中国古族名。东夷族的自称为“人”,夷从人从弓,“弓”古意为穹。夷即天底下的人或天底下的大人,本与炎黄同祖,战败后,与华夏族融合,被歧视所以成为古代华夏族对住在东方和东北方以鸟为图腾的各少数民族的贬称,为夷。广义的东夷还包括住在东北方的肃慎系诸部。(徐夷)、莱夷、玄兔、乐浪、高骊、满饰、凫夷、索家、束屠、倭人等。九夷又分为畎夷、于夷、阳夷、方夷、黄夷、白夷、赤夷、玄夷、风夷等。“九”是言其多,实为许多东方族类相近的民族的统称。商代时的人方为商所灭,后来大部分淮夷小国均被鲁所灭。莱夷为齐所并。太昊就是远古东方地区夷族的一个大酋长。是伏羲第四代居陈(今河南睢阳县)。其后裔分支最著者,有任(今山东济宁市),宿(今山东东平市),须句(在今东平县境),颛臾(在今山东费县)等,均在洛水流域。少昊、舜、皋陶出自东夷,少昊的后裔著名的有郯氏、莒氏、莱夷等,以上均在今山东,商的远祖也是东夷。以后的淮夷、南夷、徐夷均为东夷南迁后之别称或其支系。传说蚩尤亦属东夷族远古时之首领,战败后,一部分被迫退居南方,留北方的曾建立过黎国,后亦被炎、黄两族消灭,被俘之民在两周时称“黎民”。汉时,又把西南各少数民族统称西南夷。

  오(吳)나라 수도가 어디인가 양자강 유역의 소주 주위다. 소주 좌측이면 양자강 중, 상류인 사천성이다. 또 14대 자오지 환웅이신 치우천왕은 신농씨의 아버지 소전(少典)이 강수(姜水)인 대릉하(大凌河) 지역에 살아 강(姜)씨라 했듯이 대릉하 지역에 연고를 두고 그 곳에 사는 자족들을 강(姜) 씨 성을 내렸다.(「桓檀古記」『太白逸史』<神市本紀>)  

그럼 중국에서 다링강(Daling)이라 부르는 대릉하는 어디인가. 대릉하는 랴오닝성[遼寧省] 서부의 강줄기를 합쳐 랴오둥만[遼東灣]으로 흘러드는 강으로  랴오닝· 허베이[河北] 2개성(省)의 경계를 이루는 다칭[大靑] 산맥에서 발원하여 누루얼후[努魯兒虎] 산지와 쑹링[松嶺] 산지 사이에 협곡을 이루면서 동류(東流)한 뒤 베이퍄오[北票] 부근에서 핀뉴강[牡牛河]과 합류하고 다시 남류하여 랴오둥만으로 흘러드는 강이 바로 전한시대에는 백랑수, 요나라 때에는 대령하(大靈河)라고 부르다가 원나라 이후 오늘날의 대릉하로 굳어졌으며 어느 중간에는 양하(梁河)라고도 부른 적이 있는 강수(姜水)다.

대릉하 유역은 선사시대 이래 우리 민족의 터전으로, 동이권, 고조선의 세력 근거지로써 선사시대 이래의 많은 유적, 유물이 발굴되었으며 대조영이 고구려 유민과 말갈족을 결집하여 동북쪽 동모산(오늘의 돈화 동쪽)에 옮겨 진국을 세운 터전이 바로 여기다.

고구려가 망하고 나자 많은 사람들이 당나라에 의해 강제 이주 당했는데 그 일부는 바로 이곳 대릉하 유역의 영주(요녕성 조양)에 머무르게 되었으며 당나라의 지배에 예속된 대동강 이북, 만주에 잔류한  고구려 유민들에 의해 지속적인 투쟁이 있었다.

또 「제왕세기(帝王世紀)」를 볼 것 같으면, 신농씨가 본래 열산(烈山)에서 일어났으며 염제 또한 괴외(魁 )씨, 연산(連山)씨, 열산(列山)씨로 부른다"고 했으며, 「예기(禮記)」<제법정의(祭法正義)>에 말하기를 "여산( 山)씨는 염제로 여산( 山)에서 일어났는 바 혹 열산(烈山)씨로 말한다"고 했다.

「괄지지(括地志)」에 여산( 山)은 지금의 호북(湖北) 수현(隨縣)의 북쪽을 가리키며, 신농씨는 이곳 호북 수현에서 태어나, 하남(河南) 회양(淮陽)에 도읍을 정하고, 산동반도 곡부로 천도해서, 호남(湖南) 차릉(茶陵:차릉 또는 다릉인데 현지에서는 차링이라 해서 차릉으로 통용됨을 확인함)에서 죽었다고 했으니 대략 신농씨의 안마당이 호북성, 산동성, 호남성이고 치우천왕은 산동, 산서성 및 하북성, 만주 대릉하 등이 본 그라운드였고 태호복희씨는 바로 오나라 서북쪽인 사천성에 있었으니 양자강 유역의 9이족이라든가 북방 흉노, 숙신을 제외하고도 한민족의 텃밭이 중원천지 대륙을 새까맣게 뒤덮고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중국정밀지도Click here!
 
<환단고기> 신시본기 제3(神市本紀 弟三)에 환웅천왕으로부터 다섯번 전하여 태우의 환웅이 계셨으니 사람들에게 가르치기를 반드시 묵념하여 마음을 맑게하고 조식보정케 하시니 이것이야말로 장생구시의 술이다.아들 열둘을 두었으니 맏이를 다의발환웅이라 하고 막내를 태호라 하니 또는 복희씨라고 한다. 어느 날 삼신이 몸에 내리는 꿈을 꾸어 만가지 이치를 통철하고 곧 삼신산으로 가서 제천하고 괘도를 천하에서얻으시니, 그 휙은 세번 끊기고 세번 이어져 자리를 바꾸면 이치를 나타내는 묘가 있고 삼극을 포함하여 변화무궁하였다.

<<밀기>>에서 말한다.'복희는 신시에서 태어나 우사의 자리를 세습하고 뒤에 청구와 낙랑을 거처 마침내 진에 옮겨 수인,유소와 나란히 그 이름을 서방에 빛내었다. 후예는 갈리어 풍산에 살았으니 역시 풍을 성씨로 가졌다. 뒤엔 마침내 갈라져 패관임기포이사팽의 여덟가지 성이 되었다. 지금 산서성의 계수에 희족의 옛 거처가 있다. 임 숙 수 구 수유의 여러나라는 모두 여기에 모여 있다.'
<<대변경>>에서 말한다. '복희는 신시로부터 나와 우사가 되었다. 신용의 변화를 보고 괘도를 그리고 신시의 계해을 바꾸어 갑자를 처음으로 하였다. 여와는 복희의 제도를 이어 받다. 주양은 옛 문자에 의하여 처음으로 육서를 전했다.복희의 능은 지금 산동성 어대현 부산의 남쪽에 있다.

신농은 열산에서 일어났는데 열산은 열수가 흘러나오는 곳이다. 신농은 소전의 아들이다. 소전은 소호와 함께 모두 고시씨의 방계이다. 대저 당시의 백성들은 정착해서 생업을 이어갔으며, 차츰 크게 되자 곡마약석의 기술도 또한 점점 갖춰져서 낮에는 저자를 이루어 교역하고 되돌아갔다. 유망이 정치를 하면서 급하게 모든 읍의 백성들이 제휴하도록 했으나 떠나는 백성들이 많아져서 세상의 도가 매우 어지러워졌다.'








183    담론177.태양신인 복희와 달의 여신 여와는 니므롯과 세미라미스 그리고 오시리스와 이시스의 모델 을 만들어냄&텅빈 황무지로 만든 한국 상고사학계의 범죄자 이병도휘하의 식민강단사학자  안원전   2002/07/03  4711
182    담론176.단재 신채호는 민족뿌리신앙이자 인류최초의 봉선 천제신앙을 3신 상제를 신앙하는 이신설교(以神設敎)의 소도보본신앙 곧, 신교(神敎)라 했고 장도빈은 신인교(神人敎)라 함&황제-전욱-고신-요-순의 5제가 태양신을 숭배한 동이족  안원전   2002/07/03  4524
181    담론175.힌두교도들이 그들의 미래의 구원자이자 이 시대의 샴발라의 마지막 왕인 '스리칼키 아바타라(Sri Kalki Avatara)-미륵불'가 샴발라의 맥을 통해 온다고 하는 '카일라스'로 불리는 지구의 조종(朝宗)산인 수미산(須彌山)-쿤륜의 비의(秘義)  안원전   2002/07/03  5006
180    담론174.니므롯의 사후 신성을 건네받은 아내 세미라미스(Semiramis)&환국(桓國)의 광명신앙은 슈메르 후예들에 의해 중동에서 세미라미스에 의해 새로운 옷을 걸치고 루시페리안(빛) 교단으로 나타나 이름을 바꾸어 각기 이집트, 로마, 그리스 등으로 밀고 들어간다.  안원전   2002/07/01  4850
179    담론173.앗시리아의 바알(Baal)신 니므롯과 성적 열애의 상징으로 신성시 된 기독교 성모의 모델 니므롯의 아내 세미라미스(Semiramis)  안원전   2002/07/01  4802
178    담론172.반고는 현재 지나족의 창세신이기에 앞서 중국 서남부의 묘족, 요족, 여족 등 동이족들의 부족신으로 받들어지고 있다.  안원전   2002/07/01  4534
177    담론171.니므롯,마르두크 &성모마리아의 기원. 남방계와 북방계를 가르는 것 자체가 고고 인류학적으로 편의상 분류한 것일 뿐 혈통에 있어서는 하나이다.옛 그리스의 스파르타식 우수종자 선별 양육법과 프레데릭 2세의 희브리어 교육법  안원전   2002/06/25  4518
176    담론170.서량지와 서로 통하는 문정창의 상고사 실루엣과 고려사 왜곡의 정치적 실루엣  안원전   2002/06/25  5441
175    담론169.화하(華夏) 의 명칭유래- 원래 화(華)는 초목화영(草木華榮)이라는 말에서 나온 것  안원전   2002/06/25  4183
174    담론168.북방의 단군조선과 동호, 숙신, 맥, 흉노 등 동이족의 강역을 제외하고도 양자강 유역의 동이 9족의 강역 만 해도 황하의 중하류 지역 일대를 차지한 요순 이래의 하, 은, 주 등 지나족의 강역보다 훨씬 넓은 곳으로 풍광수려하고 비옥하여 지나족이 침을 흘리?  안원전   2002/06/18  4594
173    담론 167.파촉 도교문화발상지로 황노지교의 파수꾼-청의강 상류에 살았다 하여 청의강(靑衣羌)이라 불려진 강족(羌族) 강인(羌人)은 동이족 은(殷)의 제사문화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신비적 왕국"으로 알려진 서하왕국 건립  안원전   2002/06/18  4910
172    담론166.동이족의 전통적 주전공 잠사를 장려한 동이족 강족(羌族)의 후예 촉산씨와 잠총씨가 웅거한 사천성 무산대계유적지는 앙소문화권역& 상대(商代)의 촉(蜀)인과 은 왕조의 관계는 때로는 복종도 하고 때로는 반항도 하는 관계(사천성 박물관 자료)  안원전   2002/06/13  5165
171    담론165.사천성은 태호복희의 사(뱀)도등의 근거지로 묘족(苗族), 강족(羌族), 장족(藏族)등 동이족의 전통적 근거지이며 동이족인 노자는 촉(蜀)의 와옥산에 들어와 살았다  안원전   2002/06/13  5565
   담론164.동이족 신농씨는 이곳 호북 수현에서 태어나, 하남(河南) 회양(淮陽)에 도읍을 정하고, 산동반도 곡부로 천도해서, 호남(湖南) 차릉(茶陵)에서 죽었고, 배달국 동이 조상 태호복희씨는 바로 오나라 서북쪽인 사천성에 있었으니  안원전   2002/06/13  4286
169    담론163.파촉(巴蜀) 땅은 일찍이 이들 복희씨의 사(蛇) 도등(圖騰) 족이 웅거하여 상고시절에 이름을 얻은 지역이니 파촉의 파(巴:大蛇)는 큰 뱀을 의미하여 「설문(說文)」에 '파(巴)는 충(蟲:동물의 총칭), 혹은 코끼리를 먹는 뱀'  안원전   2002/06/13  4150
168    담론162.노자가 내몽고를 경유하여 이르렀다 한 아유타(阿踰 )가 김 병모 교수가 언급하고 있는 사천성의 아유타인지, 아니면 별개의 것인지 제천금인(祭天金人)인 소호금천씨의 부처신앙과의 어떠한 연결고리가 있는지고증하면 미궁에 빠진 대륙사를 밝히는데...  안원전   2002/06/13  3994
167    담론161.부 사년(傅斯年)의 「이하동서설(夷夏東西說)」과「환단고기」의 맥과 같이 하는 서 량지(徐亮之)의 대륙이동사&김병모 교수의 수로왕비 허황옥  안원전   2002/06/13  4473
166    담론160.낙빈기가 말하는 좆(祖:남근신앙)과 황실을 잇는 혈통의 중심으로 최고의 존칭으로 칭한 자지(自持), 다음 임금자리를 이을 태보(太保:왕자)를 잉태하는 존귀한 여자라는 뜻의 보지(保地)에 대한 금석문학적 해석  안원전   2002/06/13  4639
165    담론159.낙빈기 금문신고의 핵심,호북에서 태어난 신농은 지금의 섬서성 천주산(天主山:岐山) 아래 강수(姜水)에서 살다가 성년이 되자 유웅(有熊)씨 집안의 딸 즉, 황제의 아버지와 자일급 부인 사이에서 낳은 임사(妊巳)씨에게 장가들어 서방님(西方任)이 된다. [1]  안원전   2002/06/13  4333
164    담론 158.순은 모계제도를 부계제도로 혁신하려다 실패한 혁명군주로 요의 어머니이자 순임금에게는 왕고모인 종규를 주축으로 한 곤의 딸 간적과 그녀의 아들 우,또 우임금의 부인이자 곤의 딸 사모무, 또 순임금의 딸 사모신 등 모계세력들이 똘똘 뭉쳐 우임금을..  안원전   2002/06/13  4692
163    담론157. 낙빈기의 상고사 핵심, 금천(金天)의 금(金)은 쇠라기보다는 새(鳥)와 태양을 뜻하여 신농족의 불족, 밝은족(火族), 태양족이라는 의미가 담겨있으며 천(天)에는 장인인 신농이 들어있어 소호금천이라는 이름 속에 직계와 외가가 모두 담겨있다.  안원전   2002/06/13  4804
162    담론156.낙빈기의 조선 선(鮮) 자의 금석문학적 유래& 중국사학자들은 모계사회, 특히 3황5제시대의 외가가 실권을 쥔 특수한 모계사회 제도를 이해하지 못했기 때문에 상고 역사의 단추가 아예 처음부터 잘못 끼워져 왜곡되었음을 강조  안원전   2002/06/13  4582
161    담론155.신역사학자에 대한 낙빈기의 비판과 복수결혼제도인 모권제의 대우혼(對偶婚) 제도의 속성 &"夏왕조 개국은 기원전 2070년" 中, 古代 3왕조 연표확정  안원전   2002/06/13  4466
160    담론154. 낙빈기의 금문신고의 핵심은 동이 제 족이 모권제적 대우혼 제도 아래에서 대륙을 말아먹은 것을 갑골문의 금석문학적인 차원에서 입증하고 있다.  안원전   2002/06/13  4429
159    담론163.(중복삭제예정)파촉(巴蜀) 땅은 일찍이 이들 복희씨의 사(蛇) 도등(圖騰) 족이 웅거하여 상고시절에 이름을 얻은 지역이니 파촉의 파(巴:大蛇)는 큰 뱀을 의미하여 「설문(說文)」에 '파(巴)는 충(蟲:동물의 총칭), 혹은 코끼리를 먹는 뱀'  안원전   2002/05/17  4133
158    담론162.(중복삭제예정)노자가 내몽고를 경유하여 이르렀다 한 아유타(阿踰 )가 김 병모 교수가 언급하고 있는 사천성의 아유타인지, 아니면 별개의 것인지 제천금인(祭天金人)인 소호금천씨의 부처신앙과의 어떠한 연결고리가 있는지고증하면 미궁에 빠진 대륙사를  안원전   2002/05/17  3689
157    담론153.중화(中華)족이 화(華)라는 명칭을 갖게 된 것은 햇빛을 상징하는 엽(曄)이 간체화 된 것이며 화족(華族)의 뿌리 역시 태양과 광명을 숭배하는 민족이었다.  안원전   2002/05/17  4103
156    담론152.「규원사화」의 "단군사관신지(檀君史官神誌) 작진단구변국도(作震檀九變局圖)"&「신교총화(神敎叢話)」의 「진단구변국도(震檀九變局圖)」  안원전   2002/05/17  4386
155    담론151.삼국유사는 불교의 허탄(虛誕)한 이야기로 고려의 역사 왜곡을 미화한 것&복희,신농,요,순,우로 본 대륙사의 실루엣  안원전   2002/05/17  4418
154    담론150.은상(殷商)의 기원은 바로 동이족 설(契),동이족인 은인(殷人)은 신교의 입장에서 신정정치의 유습을 승계  안원전   2002/05/17  4014
153    치우능 탐사&답사기-산동성(현 하남성) 태전현 문화국 마광김(馬廣金)의 치우능묘에 대한 비망록 보고서&유방(油坊)에 치우(蚩尤)의 머리를 매장했다<文史花絮)> 현술귀(玄述貴). [1]  안원전   2002/05/04  4887
152    담론 144. 정현은 「사기」<오제본기> 황제편에서 치우가 천하를 제패했음을 말한다.(鄭玄云 蚩尤也覇天下)  안원전   2002/05/04  4931
151    담론149."개국호조선(開國號朝鮮) 여고동시(與高同時)",환인천제는 풍주에서 개국해 풍이(風夷)의 시조가 되고, 배곡(倍谷)에서 개국하여 배달나라(倍達那羅)가(임승국),복희여와도의 복희  안원전   2002/04/06  4978
150    담론 148.「괄지지(括地志)」에 호북 수현에서 태어나, 하남(河南) 회양(淮陽)에 도읍을 정하고, 산동반도 곡부로 천도해서, 호남(湖南) 차릉(茶陵)에서 죽은 동이족 신농씨, 바이칼에서 출발한 복희의 후예들이 신농때에 이르러 이미 중국대륙 전체를 말아먹음  안원전   2002/04/06  4328
149    담론147.서량지는 시베리아(西佰利亞)란 이름은 동이 제 족의 부족들이 살던 곳을 의미하는 직피리아(織皮利亞), 선비리아(鮮卑利亞)였던 것이 잘못 기록된 것, 「산해경(山海經)」에 3황5제 모두(常先八代帝於此取之) 숙신(조선)에서 배출되었다고 밝히고 있다.  안원전   2002/04/03  4661

[1][2][3][4][5][6][7][8] 9 [10]..[14]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