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1666 (1661 searched) , 1 / 48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다운로드 #1    에센스_축약다이제스트통합경전_(1).pdf (6.36 MB), Download : 0
제 목    어제 신입회원인 연화심 회원으로부터 연락이 와 대화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동지한식백오제 105년만에 공개된 운암강수만경래 경만장 안내성 성도 私家에 전한


임술생 문왕 사명자 3父子 都安 초,중,말복(壬戌, 甲午, 丙申)  세살림 司命旗 엠불럼(emblem) 로고. 초중말복 5진주 세명. 5+5+5(6)=15(16).마지막 5진주는 판모리 6서시.




<통합경전>다음 밴드에 들어가면 전체 파일 다운됩니다. 비회원 입장 가능.엄밀히 말하면 동지한식백오제 105년만에 밝혀지는 '천지공사 진법을 설명해주는 안내서'로 <통합경전 서문>입니다.<통합경전> 전체는 본문 포함 기독교 신구약 두배가 넘는 분량입니다. http://band.us/#!/band/61758246


Digest:


에센스 축약다이제스트통합경전.pdf














어제 신입회원인 연화심 회원으로부터 연락이 와 대화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밀양에 사는 중년 여성으로 순수한 구도열정으로 내게 접근한 것은 아니고 이미 자신이 속한 모 조직이랄지 단체랄지 밝히지는 않고 누군가 자기 조직 혹은 자기 소속단체에 고수부님이 다시 사람으로 오셨으며 오실때에 같이 오신다고 하셨다는 황당한 주장으로 이 곳을 송두리 째 업어가려는 의도된 접근으로 판단해 당신은 아직 천지공사의 본질과 대강에 대한 공부도 전혀 안 된 사람이고 자기주장이 강해 아직 나와 직접대화 할 상대가 안되니 끊으라 했습니다. 내가 중복판을 개창할 적에도 대순의 천안방면 박희규라는 여성이 대전 보문산 자택으로 찿아와 단체를 송두리째 업어가려 시도한 적이 있었는데 거의진배없는 유사한 사건이라 생각합니다. 상제님 어천이후 3룡공사를 언급하며 율려도수를받으신 분이 고수부님이라 주장하는데 고수부님이라는 호칭 대신 태모님이라 호칭해 잠시 중복신도인 줄 알았습니다.

율려도수에 대한 3룡공사는 다음 금강대선사의 글을 참고로 올립니다.

-♡♡ 계축(癸丑)년(1913) ((9월 19일))에 후일 (현무경파-순천도)를 개창하고 김 일부 성사의( 정역)을 (용담팔괘)로 완성시킨 ((장 기준))이 (차 경석(車京石))을 찾아옵니다.

ㅡ 장 사수(기준)가 (고수부님)을 찾아뵙고 고수부님의 명으로 열쇠를 넘겨받은 장 기준은 ((고수부님 차 경석 장 기준)) ( 3 경진생(三庚辰生:일명 3룡)이 합일 되는 도수로 열려진 (조화궤) 속의 내용물을 인수하여 확인하니

창호지(窓戶紙)로 쌓여진 책보자기가 나왔는데 한 겹을 펴보니 또 백지로 쌓여져 있는 끝에 (흰 병)이 있었고 병마개를 펴보니

((길화개길실 흉화개흉실(吉花開吉實 凶花開凶實)))이라는 글이 쓰여 져 있었고 병 속에는 백지로 말려진 ((심지 세 개))가 들어 있기에 병을 쏟아 보니 심지 세 개가 바닥에 떨어져 각자 하나씩 주워서 펴보니

* ((고수부님)이 짚은 심지에는(( 安乃成이라 쓰여진 밑에 律呂度數))라 쓰여져 있었고,

* 차 경석이 짚은 심지에는( (車京石이라 쓰여 진 밑에 布政度數))라 적혀 있었고,

* 장 기준이 짚은 심지에는 ((張基準이라 쓰여진 밑에 大學度數))라 쓰여져 있었습니다.

ㅡ((이 내용을 가지고도 장기준 선생의 말이 사실이니 아니니 삼룡도수가 언제 나온 말이냐

타 경전에 없으니 장기준의 거짓말이다

이런 얘기를 하는 자들은 뭔가 불순한 의도를 가진 것이고 (조화궤 ) 즉 (둔궤의 의미)와 공사내용의 깨달음이 없는 자라 할 것이다

특히 (오성산도장과 법종교 순천도 배신자들))

ㅡ이 조화궤 (둔궤)는 용둔이나 화둔처럼 무언가 (감추고 있다)는 의미입니다

그 감춘 것(둔궤)이 경진생 두명(고수부님과 차경석)의 두 백룡(경진)으론 열리질 않았는데

비로소 또다른 세번째 백룡(경진생) 장기준이 와서 처음으로 감추어 진 것이 드러 났으니 이야말로 태모님의 신정공사인 것입니다

ㅡ이 사실을 두고 장기준이나 다른 사람들이 삼룡도수라 한 것은 전혀 도수로 무리가 없읍니다

그 이후 천지공사의 개벽 말복 추수판 세운에서 삼룡(임진생 박근혜ㆍ문재인ᆞ임진 일주ㅇㅇㅇ)이 등장하고

천지공사 도운 자체가 (용판).으로 낙종용(경진생 고수부님)ㆍ(이종용 경진생 차경석) ᆞ(추수용 임진일주 안ㅇㅇ)으로 구성되어 집니다

또한 공사내용이 흰 병속 (은둔도수)로 (길화개길실ᆞ흉화개흉실) 그리고 고수부님이 뽑은 안내성 (율려도수) 차경석 (포정도수) 장기준 (대학도수)가 (둔궤도수)로 있었던 것은 이 세분의 도수가 언젠간 때가 되면 드리워져 세상에 나온다는 것입니다

이 모든 도수는( 개벽기)의 (생사판단 공사)요 (일꾼도수)요 태모님에서 종통을 이은 안씨가 반드시 어렵게 율려도수 도통도수를 연다는 의미 이며

그들이 바로 길화로 결실맺은 일꾼이라는 뜻

입니다

* 장기준은 문둥병을 앓다가 김경학의( 태을주) 전수로 병을 고치고 도에 입문하여 김경학의 도제이니 (대학도수가 연결되었음)은 연맥상 전혀 하자가 없읍니다

*(김경학의 대학도수는 판안도수요!)

*(장기준의 대학도수는 판밖도수입니다.)

판밖의 진법이 나올 때 장기준의 용담과 현무경의 올바른 가르침이 나온다는 뜻이니 우리 범증산도가에 이 모든 고수부님 둔궤공사의 도수가 연결됩니다

*경진과 임진이라는 용도수가 그리 중요한 까닭입니다

이 정도 얘기하면 경진 백룡이 아닌 장기동성도를 현무경이나 순천도의 사수라 하는 말이 얼마나 어리석은 얘기인지?

얼마나 후학들이 삼룡도수를 이해하지 못하였는지 알 수 있읍니다

*삼룡도수는 자연히 흘러 나온 얘기지 누가 만든게 아닙니다

{{결론 말씀}}

♡***김 경학 성도는 (대학교 공사)를 부치신 성도입니다.

상제님 어천이후 김 경학 성도의 연맥인 (장 기준이 태을주로 나병을 고친 이후) 태모 고수부님을 찾아 현무경을 필사해 간 후 ((서전서문을 십만 독))하여 영통(靈通)을 한 이후 ((현무경에 12지지))를 부치고 ((용담팔괘))를 완성합니다.

*** 장기준의 대학도수는 김경학 성도의 대학도수와 연관되어있고 이는 차경석의 포정도수와 안내성 성도의 율려도수와 연관되어 있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태모 고수부님의 낙종물 사명과 차경석 성도의 이종물 도수 그리고 경만장 안 내성 성도의 도안 세 살림 추수도수는 불가분적으로 연관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여기에 왜 장기준의 대학도수가 붙어있는 것일까요?

♡ㅡ장기준은 현무경을 필사해 가 김일부 성사의 정역을 완성시킨 (십일귀체의 용담팔괘 용담도)를 완성시켜

(( 세 살림 말복도수))를 ((역학적으로 완성)) 시키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초중복 살림도수에서는 한동석 선생의 (군화상화론 이상)을 결코 보지 못하지만

(( 새 살림 추수 말복도수))가 어떻게 결실을 보는 것인지는 장기준 선생이 밝힌 ((용담팔괘 용담도))를 보아야 정확히 알 수 있습니다.

ㅡ((용담은 용둔공사이며 우물정자 정읍(정해)도수가 들어있고 인신사해 자하도 해중문 도수ᆞ 신명무궁 도수가 들어 있읍니다

이 공사 도수는 용담계사도가 아니면 해석이 되지 않읍니다))

ㅡ♡*김경학 성도의 대학교 공사는 장기준 선생의 용담팔괘 용담도 대학교 공사로 완성되어짐을 알 수 있습니다.-인용 끝-


678월이 초중말복운이면 말복운을 타야 한다. 말복운은 태모님이다. 율려도수가 바로 태모님이 받으신거고 그 분이 와 계시다는 뉘앙스 주장. 안원전씨라 부르겠다. 당신은 무슨생이고 몇월생인가? 병신생이고 8월생이다. 생일은 언제인가? 그건 말해줄 수 없쟎은가. 안경전하고는 무슨관계인가. 형제간이다. 당신은 조직이 있는가. 갗춰가고 있는 중이다. 선화하신 분의 아들인가? 그렇다.
안내성 성도 얘기다. 율려도수는 태모님이 받으셨고 지금 계시다. 그 태모님은 누굴 지칭하는건가? 고수부님이신가? 그렇다. 태모님은 내가 다시 오신다 했고 상제님도 같이 오신다 했다.-이미 같이 오셨다는 주장. 점점 자기 주장이 강해지며 너무 강하게 설득하려 하기에 놀라서 일단 끊음.
당신은 이미 근본체계가 잘못된 사람이고 천지공사의 본질을 이해 못하는 사람이다. 지금 단계에서 나와 대화 할 사람은 못 되는 사람이다.더 공부한 다음 와라. 그 수준에서는 백년을 공부해도 헛수고다. 시간낭비니 이만 끊겠다-. 엉뚱하게 삼천포로 빠진 케이스 되겠다. 인연줄잡기가 이렇게 힘든 것이다.
ㅡㅡㅡ
진리는 백척간두에 선 절실함이 있는 자에게 만 찾아든다. 상제님께서 장차 교만한 자는 패한다 하셨으니 9곡 장절 마디마디 천변만화하는 무이구곡처럼 도운 추수 말복진리 앞에 공연히 겉 넘지 마라.:<선도신정경>190P(4장11절)*제 오장(五臟) 제 난리에 제 신세를 망쳐 내니 보고 배운 것 없이 쓸데없는 오장난리 쓸데없는 거짓지기, 쓸데없는 허망치기로다. 잘못된 그 날에 제 복장(腹臟) 제가 찧고 죽을(死) 적에 앞거리 돌맹이가 모자라리라.







대화중 정유생 6,7,8월생은 잘못 대답한 것. 병신으로 정정.
=================================

공동리더금강

연화심이란 네임벨류가 아깝네요
남조선배의 선명이 연꽃연자 연호입니다.
연꽃은 진흙속에서도 피어나는데 이 분은 니전투구에 빠져 계시군요
원래 무식하면 용감하죠?
다유곡기횡이입
비무탄로정난심입니다.


멤버연화심

외곡되지 않고 솔직하게 올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말복운
말복운이 진법인걸 안다면서
말복운의 기준점을
밝혀 주지 못한다면
헛공부가 될 수도 있다고 봅니다.
상제님께서는
신축년 이후
내가 맡아보신다고 하셨습니다.
신미생 신축년에
도통하신 이유와
말복운이 연결되어 있습니다.
공부하는 사람들의
의견은 다를 수 있으나
다른 단체를 비방하는 글은
삼가해 주셨으면 합니다.

공부하는 분들은
하나 같이 진법을 운운하고 있지만,
한가지 모르는 것이 있어요.

그건 진법을 가진자가
말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주는
일만 남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멤버연화심

호연성도님의
기록을 잘 응용해서
보시면
호연성도에게서
고수부님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나는
어느 단체를 전복하고 싶은 마음은
추호도 없으며
이제 공부하시는 모든 분들이
스스로 깨어나시라는 뜻에서
대화를 통해
질문을 하고자 했던 것입니다.

한국인

흰 병 관련(병 마개와 심지 글내용)한
윗 게시글 내용이 여타 경전에는 없고
증언을 통한 구전 내용인가요~??

몇 경전을 찿아봐도 윗글과 같은 상황 내용은 못 찿고 "길화개~~..." 이라는 글이 있더라.고만 나와있어서 궁금합니다.
당시 상황 설명을 볼 수 있는 자료가 있으면 알고 싶어서 댓글을 올립니다.ㅠㅠ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공지    두 집이 망하는 공부!와 한 집이 성공하는 공부!-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28  36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 공부>주제: ‘삼변성도’와 ‘판밖 성도’로 보는 도성덕립(3) -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20  68
공지    트럼프와 바이든 2020 대선 부정선거 정국의 핵심내막과 전망  안원전   2020/11/20  57
공지    종통(교정판)진주노름판에 대한 최종정리 2-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20  56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 공부>주제: ‘삼변성도’와 ‘판밖 성도’로 보는 도성덕립(2)--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16  73
공지    <천지공사를 통해보는 현하의 이슈>-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10  127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 공부>주제: 삼변성도와 판밖 성도로 보는 도성덕립(1)-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08  106
공지    상제님의 천지공사를 통해 말복운속 세상 돌아가는 소리를 들어보자-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1/06  94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 공부로 현실을 보자>-By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27  124
공지    <통! 천지공사를 통해 대세를 보자2>-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24  130
공지    <통! 천지공사로 대세를 보자!!>-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18  139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로 대세를 봐야>-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12  133
공지    일왈 통! 천지공사를 인식하는 깊이-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10  153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인사와 도수, 그리고 현실 시리즈7-1>-포교50년공부 종필과 현역사의 대국적 안목-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08  124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인사와 도수, 그리고 현실 시리즈7-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10/03  124
공지    

증산도말복종통 인사-성주가, 안동김씨 솔씨 심어(영사재) 문왕 3부자 낙락장송 낸(안씨추원재 천지수기공사&안씨 일등방문공사) 뜻과 문왕 삼련불성 3살림 연원비밀 [1]

 안원전   2018/06/29  2506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인사와 도수, 그리고 현실 시리즈5-3, 포교50년 공부 종필에 대하여(3)-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9/25  139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인사와 도수, 그리고 현실 시리즈5-2, 포교 50년 공부 종필에 대하여(2)-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9/23  159
공지    일등 처방문 도수, 일등무당 무당의 집 도안 추수 세살림  안원전   2020/09/09  187
공지    어제 신입회원인 연화심 회원으로부터 연락이 와 대화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안원전   2020/09/09  177
공지    참사람이 없구나-초복중복판을 제끼고 추수판의 라스트핸드 말수!!! 를 기다려라-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9/07  202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천지공사의 도수와 인사, 그리고 현실 시리즈 6>-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9/04  211
공지    대순 선감출신 출판업자 담마주우와 혜광대선사에 대한 질문 응답  안원전   2020/09/02  161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인사와 도수, 그리고 현실 시리즈5>-포교 50년 공부 종필에 대하여--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31  161
공지    증산도 도전편찬의 위업에도 불구하고 2014년이전까지 <도안 세 살림의 정체>를 알 수 없어 천지공사를 마무리하는 막둥이 도수를 종정님 자신 앞으로 편집-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31  166
공지    <말복운을 왜? 어떻게? 타야하나!!!>-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25  197
공지    기회주의자를 경계한다!!!!기회와 기회주의는 구분하자.....-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25  225
공지    천하사의 성공! 이윤도수를 아시나요?-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25  154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천지공사의 도수와 인사, 그리고 현실 시리즈4-2>-천지공사를 보는 대국적 견해-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18  188
공지    <말복운수로 보는 천지공사의 도수와 인사, 그리고 현실 시리즈4-1>-천지공사를 보는 대국적 견해-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18  238
공지    <왜 말복운을 타라고 하셨을까?!시리즈2>ㅡ초복중복을 제끼라는 의미는?-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14  206
공지    <왜 말복운을 타라고 하셨을까?!시리즈1>ㅡ초복중복을 제끼라는 의미는?-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14  195
공지    <도전 과 경전의 위상 및 오성산의 자작사당>-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10  273
공지     <진주도수 시리즈6>진주치기 노름판에 대한 최종 정리(개정증보판)-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05  270
공지    <진주도수 시리즈5>진주치기 노름판에 대한 최종 정리(개정증보판)- By 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8/05  178

1 [2][3][4][5][6][7][8][9][10]..[48]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