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370 , PAGE : 9 / 10 , CONNECT : 0 회원가입 로그인
   안원전
   http://www.cheramia.net
   http://www.galactic-server.com/links/
   클린턴 전 대통령의 수석 보좌관이었으며 조지타운대 법학교수를 역임한 존 포데스타 UFO정보공개 요구&최근정보

그림은 Click!하는 습관을




Click!

Click!
셈야제



Click !
lyssa-royal

http://www.galactic-server.com/links/




[뉴스] UFO관련 X-파일 있다 2

"UFO관련 X-파일 있다"
前 백악관 간부 공개요구  

"X-파일은 존재한다. "

미 백악관 전 비서실장이 펜타곤(미 국방부)에 "25년 이상 비밀리에 진행해온 미확인 비행물체(UFO)관련 조사자료를 공개하라"고 요청했다고 CNN방송이 22일 보도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의 수석 보좌관이었으며 조지타운대 법학교수를 역임한 존 포데스타는 22일 "그동안 기밀정보 리스트에 올라있던 UFO와 기타 미확인 외계물체에 대한 정보를 공개할 때"라며 "특히 군대가 개입한 것으로 알려진 1965년 펜실베이니아주 켁스버그시의 UFO 추락사고에 대해 해명하라"고 촉구했다.

포데스타는 그동안 정보자유연합(CFI)과 함께 미 공군에 UFO 관련 비밀 파일들을 공개하도록 압력을 넣어왔다.  

그는 "외계인의 존재를 증명하라는 것이 아니라, 초자연 현상에 대한 과학적 조사를 합법화.공개화하자는 제안"이라고 강조했다.

[중앙일보,  2002. 20. 24 (국제)]

*관련 사이트*

http://www.freedomofinfo.org/:정보공개 Petition 웹사이트

*관련 영문기사*

http://www.cnn.com/2002/TECH/space/10/22/ufo.records/

http://www.presidentialufo.com/breaking_news.htm

http://www.presidentialufo.com/news_update.htm

http://biz.yahoo.com/bw/021015/152608_1.html

http://utenti.lycos.it/paolaharris/newworld_eng.htm

Unexplained aerial phenomena, commonly known as UFOs, are real, not the stuff of science fiction. In the 1950's the Air Force defined them as "any airborne object which by performance, aerodynamic characteristics, or unusual features does not conform to any presently known aircraft or missile type, or which cannot be positively identified as a familiar object." There is no implication of origin inherent in the meaning of the word "UFO." It simply means "unidentified."

Phenomena for which there is no scientific explanation have been observed in America's (and the world's) air space for over fifty-five years. Trained observers -- pilots, air traffic controllers, radar operators, astronauts, military personnel, scientists -- and government agencies have reported and documented spectacular events visually, photographically, and on radar.

Most sightings can be explained. Yet there is a consensus among most researchers that from five to ten percent cannot be explained by natural or artificial causes. Furthermore, because there has been no ongoing independent, empirically based scientific research conducted on unidentified aerial phenomena, no one can explain with objectivity or authority what they are.

The appearance of UFOs, particularly in the skies over the U.S., has created an intense interest on the part of the public, researchers and, for many years, by the U.S. Government. According to a 2002 Roper poll, 72% of Americans believe the federal government is not telling us everything it knows about unidentified flying objects. Many investigators believe that significant classified information is being withheld, in addition to physical evidence that should be studied by scientists.

In keeping with our society's belief in and commitment to open government, the Coalition for Freedom of Information was formed in 2002. CFi is an independent alliance whose mission is to achieve scientific, congressional, and media credibility for this often misunderstood subject. This effort hinges on the release of additional official information and the public's right to freely acquire the facts.

CFi's goals are to support a new research effort into these phenomena and to seek Congressional cooperation in sponsoring hearings and government inquiries. CFi seeks to bring together the most credible, qualified experts and observers who have both studied and been exposed to the UFO phenomenon and who believe it to be worthy of further investigation. The media plays a critical role in facilitating this process through responsible and serious reporting.

In this site you will find highlights of compelling evidence and testimony on the phenomena from the past fifty-five years. You can also read the presentations of a panel of scientists who appeared at our groundbreaking symposium at The George Washington University in Washington, D.C. last fall. We have posted material on our investigation using the Freedom of Information Act and witness interviews into an unsolved 1965 case in Kecksburg, PA. And, you will find some of the best media stories from recent years, along with coverage of CFi's campaign and the results of a recent Roper poll. Last but not least, you will discover ways that you can become involved in this effort.

Thank you for your support and interest in our site! We welcome your input and suggestions.



UFO 진상공개에 적극적인 러시아?



러시아의 중요 인터넷 신문 "프라우다(pravda on-line)"에서
흥미로운 내용의 UFO 관련기사들을  다루고 있습니다...
  
(1) Cities Found on the Moon!

http://english.pravda.ru/main/2002/10/05/37771.html

(2) UFO POLITICS 102: AN UPDATE

http://english.pravda.ru/main/2002/09/25/37217.html

그리고 우리 태양계내에서 외계 우주선이 활동하고 있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는다는 SETI 관계자의 발언을 소개한 기사:

http://www.unknowncountry.com/news/?id=1772

에드워드 루펠트 대위의 Project Blue Book



에드워드 루벨트(Edward J. Ruppelt) 대위는 1951년 부터 1953년까지
Project Blue Book (1951년부터 1969년까지 진행되었던 미국 공군의  UFO 연구 프로그램의 일종) 의 팀장이었으며,
UFO("Unidentified Flying Object") 란 용어를 창안한 인물로도 알려져
있읍니다.  1956년, 연구결과를 알반인들에게 공개하기위해
The Report on Unidentified Flying Objects 란 제목의 책을  
저술했었지만, 출판되자마자 모두 회수되었었다고 합니다.

아래의 사이트에 그  책의 전문이 올려져 있습니다.

http://www.nicap.dabsol.co.uk/Rufo.htm

http://www.alienview.net/rufo.htm

http://www.spiritofmaat.com/ufo_intro.htm

http://www.nicap.dabsol.co.uk/documents.htm


외계인 얼굴 그림 모음

  
아래의 사이트를 클릭해 보세요

http://www.galactic-server.com/language/vesen.html

http://www.galactic-server.com

http://www.starshiplight.com/AmassiaPicsUS.htm  


스웨덴의 치료사, ET의 메신저 센타라씨
  
센타라(Channie C. Centara)씨는 현재 스웨덴에서 치료사(healer),
ET의 메신저로 활동하고 계신 분입니다.
5살때부터 다양한 외계문명들을 직접 체험하고 있다고하며,
그룹세미나를 통해서 자신의 경험과 외계의 영적지식을 소개하고
있습니다(36개의 서로 다른 외계언어들을 구사할
수 있다고함!). 그녀의 저작들이 외계문명에 대해 진지하게
관심이 있으신 분들에겐 좋은 참고자료가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정보의 신뢰성 여부는 독자의 판단에 맡깁니다).

http://www.wistancia.com/about_cc.htm

http://www.wistancia.com/index1.html

http://www.algonet.se/~newage/vittid/indexeng.html

http://www.algonet.se/~newage/indexnew.html


[뉴스] 英, UFO 목격담 담은 비밀파일 공개



英, UFO 목격담 담은 비밀파일 공개

지난 20년전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영국 동부 서퍽주 렌들셤 숲의 `UFO(미확인비행물체) 목격사건'의 자세한 내용을 담은  파일이 정보공개법 시행에 따라 곧 인터넷에 공개될 예정이라고 영국 BBC 인터넷판이  28일 보도했다.

이 방송 보도에 따르면 2000년에 통과된 `정부의 자유법'에 따라 영국 각  부처는 각종 정보에의 접근을 금하고 있는 법률들을 폐기하거나 개정함으로써  비밀문서들의 베일을 벗기고 있는데, 이같은 정부내부 문서공개방침의 일환으로 국방부의  `렌들셤 파일'에 대한 규제가 풀리게 된 것.

비밀이 해제되는 정부문서중 대중들의 가장 큰 관심을 끌만한 렌들셤 파일은 1980년 12월27일 새벽 영국 서퍽주 렌들셤 숲에 소재한 미공군기지의 부대원들이 삼각형의 발광물질을 목격한 사건에 관한 것이다.

지금까지 이 파일은 국방부의 인가를 받아야만 접근이 가능했으며 지금까지  단 20명만 열람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많은 부대원들은 진동하는 파란색 빛을 발산하며 공중을 떠다니면서  인근 농장의 동물들의 발작을 유발했던 물체를 목격했다.

이 기지의 부사령관이었던 찰스 I. 홀트 중령은 "설명할 수  없는  빛들"이라는 제하의 보고서에서 나무들 사이를 움직이면서 `태양 광선같은 붉은 빛'을  발산하는 물체에 대한 목격담을 기술했다. 이 발광물체는 땅에 착륙해 이틀동안 머물렀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에대해 목격자들이 인근해안 등대의 불빛에 현혹된  것이라는  반론도 제기되는 등 논란이 일어왔다.

영국 정부는 늦어도 오는 12월1일이전에 다른 UFO 목격담을 담은 파일들과 함께 렌들셤파일을 인터넷을 통해 공개할 방침이다.

이베트 쿠퍼 정보의 자유 장관은 "이는 정부내 문화의 변화와 대중들이  자신들의 이름으로 어떠한 일들이 진행되고 있는지를 알기위한 권리를 신장하는 데 중요한 진전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 영문기사

http://www.cnn.com/2002/WORLD/europe/11/29/uk.ufo/

http://www.theregister.co.uk/content/6/28363.html

[사이트] UFO 문서연구(MAJESTIC documents) 2



지난 60년간 미국 정부가 관여했던 UFO 연구프로젝트 관련 문서들을
체계적으로 정리해서 소개하고 있는 사이트 입니다.

http://www.majesticdocuments.com

http://www.spiritofmaat.com/announce/drgreer.htm
  
CSETI 가 추정하는 UFO 추락/회수 사례:

http://www.cseti.org/crashes/crash.htm

(정말로)UFO 동영상 : 6m에서 촬영



UFO 동영상이고 미국인이 직접 찍은 거여요.
외계인 제작 비행선입니다.

촬영시기 : 19??년  
촬영장소 : 미국 Ontario주
큰화면으로 볼륨 높이고 보세요
UFO 제작 종류에는 미국 제작과 외계인 제작으로 나눕니다.

파일 : ufo_fly.zip  

UFO 근접 촬영 동영상
Marc Hutchins sends us :  
Supposedly, this was shot about 3 years ago near North Bay, Ontario.  
The website which originally had this is no longer operating.  
If it's a fake, it's a good one.  

출처 :  
http://bjbooth.topcities.com/UFO.html  
http://www.ufodisclosure.com/main.html
http://www.cyberspaceorbit.com/rogues.html
http://www.ufoinfo.com/news/mexico.html  



[폭로]화성 탐사 위성이 찍은 사진과 촬영 동영상



[폭로]화성 탐사 위성이 찍은 사진과 촬영 동영상

http://www.mars-news.de/

http://www.esa.int/export/SPECIALS/Mars_Express/SEMWF0474OD_0.html

패스파인더의 에어백 위의 생물 3마리
http://www.netside.net/~tbeech/airbag.html
마치 바닷가재 처럼 생긴 집게발을 가진 생물.
  
패스파인더의 태양다이얼을 긁고 있는 전갈모양의 화성 생물
http://www.mars-news.de/mars/0022120022.gif            

2개의 앞발로 다이얼을 긁고 있음      
http://www.mars-news.de/mars/2claws.gif  

화성에 추락한 3각형 우주선 각각 3방향에서 촬영
http://www.anomalous-images.com/mgs/crashed_ufo.html

지구의 잉카와 화성의 그것 비교
http://www.anomalous-images.com/mgs/islandcity.html  
  
화성위의 인간해골과 땅위에 쓰여진 JFK(J는 희미해짐)
http://www.mars-news.de/mars/mpf-anomalies2.html

화성 생물 동영상  
왼쪽 위 바위 위쪽에 파충류의 등껍질모습 오른쪽위 검은 문어모양
http://www.homestead.com/millennium_cowboy/dragon.html

화성의 푸른하늘(먼지폭풍 불기전) 위에서 5번째 사진
http://www.mars-news.de/color/blue.html#lit  


시간여행 관련 사이트 모음



시간(time) 에 대한 과학적인 이해가 없이는,  
우리의 태양계를 벗어나는 우주여행은 불가능 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http://www.geocities.com/Area51/Corridor/5363/ttlinks.html

http://users.metro2000.net/~stabbott/timetravel.htm#weblinks

http://paranormal.miningco.com/msub23.htm

http://keelynet.com/time/timeind.htm

http://freespace.virgin.net/steve.preston/Time.html

http://learn.at/cttn

http://www.timetravelinstitute.com/portal/

http://www.mysteries-megasite.com/main/bigsearch/timetravel.html

http://www.ufophysics.com/

http://thunder.prohosting.com/~hamel/links.htm#general

http://www.world-famous.com/DavidHamel.html



UFO 로비스트 스티븐 바셋 씨의 홈페이지



스티븐 바셋(Stephen Bassett) 씨는 자신의 다양한 사회경력을
활용하여, 특히 정계 인사들을 상대로 UFO 진상공개운동을
벌이고 있다고 합니다:

http://www.disclosure2003.net/

관련사이트:

http://www.disclosureproject.org  

http://www.bushufodisclosure.org/

http://www.presidentialufo.com  






UFO 연구가 윌버트 스미스씨 관련 자료



Wilbert Brouckhouse Smith (1910-1962) 씨는 1950년부터 1954년
까지 캐나다 정부의 관할하에 이루어졌던 UFO 연구 프로젝트
"Project Magnet" 의 책임자(director)로 알려져 있읍니다.
그의 관련자료 그리고 신과학에  관한 연구저서
(New Science)를 아래 사이트에서 다운로드 받아 볼수 있읍니다.

http://www.presidentialufo.8m.com/smith.htm

http://www.rexresearch.com/smith/newsci~1.htm

더불어서 아쉬타 은하사령부의 초기 메신저로 알려져있는
George Van Tassel (1887-1977) 씨가 금성인으로 부터 기술을
전수받아 제작하였다고 하는 신비한 장치 "Integratron" 를 소개하는
사이트입니다.

http://www.integratron.com/Welcome.html

조지 반 타셀씨가 아이젠하워 대통령과 외계인(금성인?)의
접촉을 중재했었다는 설은 신빙성이 있어 보이지만

http://www.presidentialufo.8m.com/eisenhow3.htm

그레이와의 관련설은 왠지 왜곡된 것으로 추측이 되는군요.



[발췌] 아이젠하워 대통령과 UFO 2



다음글은 "우리속의 외계인(루쓰 몽고메리 지음)" 중에서  
일부 발췌한 것입니다:

아이젠하워 대통령이 1954년 캘리포니아의 에드워드 공군기지
에서 소규모의 UFO 편대와 외계인을 만났었다고 많은 사람들이
주장해왔다. 비록 공식 보고서가 발표된 적은 없지만 영국의회
의원이자, UFO와 관련된 서너 권의 책을 쓴 크랜카티(Clancarty) 백작은
최근에(1982년) '내셔널 인콰이어러' 잡지에 충격적인 내용을 밝혔다.
즉, 자신이 전직 미국 시험 비행사를 비밀리에 만나 이야기를
들었는데, 그 비행사는 당시 아이젠하워 대통령과 함께 있었던
6명 중의 한 명이었다고한다. 영국 상원위원회의 위원장을 맡고 있는
크랜카티 백작은 그 시험 비행사가 자신에게 했던 다음과
같은 말을 인용하면서, 영국 정부에게 UFO 관련정보의 해제를
요구하고 있다.

"5대의 다른 외계 비행체가 기지에 착륙했습니다. 세대는 접시
모양이었고, 두 대는 시거 형태였습니다.... 외계인들은 인간과
비슷하기는 했지만 똑같지는 않았습니다."

이 이야기에 따르면, 아이젠하워 대통령은 당시 팜 스프링스
근처에서 휴가를 보내고 있다가 기지로부터 보고를 받고
그 곳으로 갔던 것이 분명하다. 그 시험 비행사가 본 바에
따르면, 외계인들이 비행체 밖으로 나와서 아이젠하워에게
영어로 말했으며, 우주선 내부의 기술적 수준도 그에게 보여
주었다. 외계인들은 자신들을 (순간적으로) 사라지게 했다가
다시 나타내는 능력도 보여주었는데, 그때 대통령은 우리 세계가
아직 그들을 받아들일 준비되어 있지 않다고 말했다.  
그 비행사는 당시 목격자들 모두가 비밀을 지키도록 맹세해야
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제는 다른 목격자들이 모두 죽었기
때문에 사실을 밝힌다고 말했다....

*참고: 위에 언급된 외계인 그룹은 (1954년 2월 20일, 에드워드
공군기지(MUROC)) 아쉬타 은하사령부 소속의 팀이란 설이 있습니다.

http://www.ashtarlightworkcenter.com


잉카의 메신저 윌라루 후아이터



윌라루 후아이터(Willaru Huayta)는 페루 출신의 구도자이면서,
잉카의 메신저, ET의 메신저, 백색형제단의 메신저로 알려져
있읍니다.

http://www.cyberclass.net/willaru.htm

http://www.kachina.net/~alunajoy/articles.html

그의 "금성 여행기"가  아래 사이트에 올려져 있읍니다
(금성 문명는 아스트랄 차원(4차원)에 형성되어있음).

http://www.kachina.net/~alunajoy/venus.html





    



  
    


    

    
        
    







        

1인용 미군 UFO 동영상 및 사진


        

            

 


        

X - JET

1인용 미군 비행물체
 

현재 미군이 보유하고 있는 정체불명의 유인 비행물체

  • 최고속도 : 100km/h
  • 비행시간 : 약 30분
  • 최고상승 높이 : 3km 정도
  • 파워 : 370kg 정도 까지
  • 무게 : 110kg
아주 간단한 조작으로 날 수 있다고 하네요.  엔진이 소형 제트 엔진이라고는 하는데 아무래도 미심쩍.. 아무래도 반중력 기술의 산물인듯..

  • 미국의 초특급 비밀기지에서 만들어졌다는 이 비행물체는 1988년 영국의 BBC 방송국이 테입을 입수하기전까지 전설적으로만 알려져 있었다고  하며, 테입이 전세계에 공개된 뒤 미군은 자신들이 문제의 비행물체를 정찰용으로 사용한다는 시인을 하게 되었다죠.






   답변하기
   고치기
   지우기  






















50    사람 이빨 가진 '인치어' 잡혔다   안원전    2006/07/20  4629
49    외계 생명체가 존재할 유력한 장소로 예측되는 남극의 보스토크 호수-남극의 잃어버린 세계   안원전    2006/07/05  5613
48    비행접시 그려진 300년 전 동전 발견돼   안원전    2006/05/08  5453
47    전문가 "조작 아니다", '전설의 UFO 사진' 검증 결과 조작이 없었다는 결론   안원전    2006/05/08  5718
46    외화시리즈 브이(V) 5부작 - 3부 [1]   안원전    2006/05/08  7032
45    물고기 얼굴이 사람 모양이네   안원전    2006/05/03  4813
44    인어, 진짜일까?   안원전    2006/05/03  4814
43    전구없이도 불켜는 시대 온다   안원전    2006/04/27  4653
42    토성에 생명체 가능성…과학계 흥분   안원전    2006/03/10  5070
41    생방송중 카메라에 찍힌 UFO, 방송기자가 보도중에 주위사람과 놀라는 장면   안원전    2006/01/28  5604
40    (2005 길림 대학생 도서관)비상하는 용 전체모습 핸드폰 포털 기사   안원전    2006/01/10  6055
39    <동영상>서울 영공 UFO 대거 등장!!!   안원전    2005/10/29  5511
38    [『UFO』] 공주에 로드가 나타났다.   안원전    2005/10/29  5745
37    화성인이 었다는 8세 소년의 지축정립에 관한 증언   안원전    2005/10/29  8138
36    [동영상] 나사의 우주승무원이 촬영한 UFO 동영상   안원전    2005/10/29  6184
35    외계인 전용 UFO 활주로 만든다   안원전    2005/10/06  5665
34    백두산 괴물체 총집합 [2]   안원전    2005/09/11  6018
33    백두산 상공에 출현한 UFO [10]   안원전    2005/08/03  6075
32    로스웰에 추락한 외계인 실제 기록사진 [3]   안원전    2005/07/16  6807
31     [동영상] KBS 스페셜 유에프오 [1]   안원전    2005/07/16  6227
30    케네디가 암살당한 날 발표하려했던 내용-바로 그날 밤 하늘의 은하연합의 존재에 대해 발표하려고 했다&외계인의 지구침공에 관해 언급한 고르바초프   안원전    2005/07/08  7311
29    지난주 성남시 상공에 출현한 미확인 비행물체, UFO(YTN)   안원전    2005/05/02  6136
28    도표로 보는 지구속 문명 도해   안원전    2005/03/06  12210
27    [일본] 일본의 탄허 스님 "기다노 대승정"이 1975년 7월 22일 밤 외계인에게 받은 놀랍고 충격적인 지구의 운명과 미래   안원전    2005/03/01  7932
26    지하세계, 인류가 꿈꾸던 신화속의 이상향(안원전의 지구속 비행일지 내용) [1]   안원전    2005/02/08  8097
25    러시아와 이란 UFO 침입에 공동대응키로 [1]   안원전    2005/02/04  5118
24    디스커버리채널, '투시력 가진 러시아 소녀 소개'   안원전    2004/11/10  6274
23    Canadian UFO Director가 받은 달에 기지를 둔 외계인 편지 [1]   안원전    2004/02/21  7715
22    한 러시아 지방(우랄지방)의 외계인 방문자-인형만한 크기(2004.2.18 프라우다보도) [1]   안원전    2004/02/20  9579
   클린턴 전 대통령의 수석 보좌관이었으며 조지타운대 법학교수를 역임한 존 포데스타 UFO정보공개 요구&최근정보   안원전    2004/02/16  9612
20    반지의 제왕과 신교정신 2 [1]   안원전    2003/12/31  6886
19    반지의 제왕과 신교정신 1   안원전    2003/12/27  7569
18    그랜드 캐년에 숨겨진 죽음의 도시 [6]   안원전    2003/09/22  9355
17    세계의 불가사의,세계의 기담   안원전    2003/09/21  8572
16    문화일보 UFO 사진 검증 동영상-조작아닌 450M크기 UFO판명 (문화일보 사진부 김선규 기자가 찍은) [1]   안원전    2003/09/21  10178
15    미스테리 써클 뱀문양을 그린 우주복 외계인<싸인> - 외계로부터의 신호 [8]   안원전    2003/09/14  9530
14    증산도 도전(道典)을 통해 살펴본 외계 문명의 존재 [3]   안원전    2003/08/17  8785
13    지구와 인류의 13가지 우주적 사명(포톤벨트) &좀생이별(산개성단 플레야데스)   안원전    2003/08/17  7100
12    지하에 고지능 생명체 존재   안원전    2003/08/13  9287
11    UFO에 관한 진실 혹은 거짓 [3]   안원전    2003/08/10  6918
[1][2][3][4][5][6][7][8] 9 [10]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Cheramia